토요일, 11월 16, 2019
Home > 관련정보 > 제휴없는사이트

제휴없는사이트

몇번의 공격을 서로 주고 받았으며 이어진 제휴없는사이트이 휘두른 공격이
머리를 스쳐 투구가 날아가며 상처가 생겨났지만 아랑곳하지 않고 이떄를 노려 파고들며 공격하였다.
그럼에도 불과하고 그들의 눈빛은 매섭게 살아있었고 다른 몬스터가 방해하지 못하도록 저항을 하였다.
그 기운이 나에게 도 전해 지는듯 하였으며 다시 검을 강하게 쥐었고 공방이 다시 시작이 되었다.

계속된 공격과 방어 제휴없는사이트의 피가 제법 큰 모양이다. 물론 케릭터도 만만치는 않았지만
나보다 회복면에서는 우수한듯하였으며 이렇게 가다간 점점 내쪽이 불리해질 것만 같았다.
제휴없는사이트가 합성된 완갑을 양팔에 착용하여 힘과 체력이 동시에 10씩 상승해버리니 온몸에 기운이 넘치는 기분이 들었다.
마법을 맞고 괴로워하던 몬스터단장은 아직도 잔뜩 인상을 쓰고 뚫어져라 쳐다보고 있는것을 보니 굉장히 기분이 상해 있는것 같았다.

분노의 힘 덕분인지는 모르겠지만 샤먼의 버프를 받아 빨라진 공격속도가 더욱 빨라진듯 느껴졌고 조금더 묵직해진 느낌이 들었다.
어디서 배운것인지 모르겠지만 제휴는 몬스터들의 급소부위를 정확하게 노리며 마법을 효율적으로 사용하였다.
군단장에게서 낮은 확률로 얻을수 있는 방어구아이테과
합성히 힘+10, 체력 +10, 분당 자연회복 +80 역시 기존에 사용하던 제휴보다 상위버전이었다.

이곳이 단순히 게임속 세상이라고 하기에는 너무나도 자연스럽고 사람들의 감정과 행동이 깉다는것을 말이다.
분명 나또한 느꼈던 제휴없는사이트이라 고 하기에는 너무나도 자연스럽고 마음으로 느꼈던 감정들이 떠올랐다.
모두들 지금껏 전투속에서 살아남아온 베테랑들이며 거기에 제휴없는사이트를 보게되어
받은 1시간 짜리 버프는 이번전투에 더욱 우리를 유리하게 만들어 줄것이다.

이전보다 빠른속도로 달렸기에 우리는 금세 마을의 외각에 도착을 할수가 있었고
영주군은 한참 전투중에 있었고 얼핏봐도 몬스터규모가 두세배는 되어 보였다.
제휴없는사이트을 통한 자연회복상승과 나로인하여 발생한 버프 그리고 조금전까지
전투로 인해 강한 전투의지가 살아 있는 케릭터 30명의 전투력은 완전히 압도하고 있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